현대건설, 미세먼지 걱정 없는 실내 놀이터 'H 아이숲' 선보인다

김충범 기자입력 : 2019-05-21 14:46
올해 1호 H 시리즈…패밀리 라운지 개념 커뮤니티 공간

현대건설 'H 아이숲' 이미지. [자료=현대건설]

현대건설은 '숲'을 실내로 옮긴 놀이터 'H 아이숲(H i_forest)'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현대는 지난해부터 'H 시리즈'를 도입, 아파트의 모든 공간을 새롭게 디자인하고 있다. 올해 첫 번째 H 시리즈는 쾌적한 실내 커뮤니티 공간 H 아이숲이다. 이는 미세먼지 걱정 없이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이자 부모가 함께 시간을 보내는 패밀리 라운지 개념의 커뮤니티 공간이다.

앞서 현대건설은 미세먼지 증가라는 환경 변화에 대응해 작년 'H 클린현관'을 개발해 고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기도 했다.

올해에는 '숲'을 주제로 어른과 아이가 함께 누리는 독창적인 커뮤니티 공간을 개발한다. 숲을 연상케 하는 디자인뿐만 아니라 편백나무를 적용하고 청정한 실내공기를 유지하는 공기청정시설(산소발생기, 피톤치드 분사기 등)을 마련해 단지 내 쾌적하고 편안한 공간을 제공한다.

H 아이숲은 실내 공간이지만 아이들은 야외 숲을 누비듯 자유롭고 다양한 활동이 가능하다. 나무 타기, 언덕 구르기, 돌 틈 사이 숨박꼭질 등 자연 속에서 가능한 다양한 놀이가 가능하도록 디자인됐다. 통나무, 버섯 등 자연을 모티브로 만들어진 미끄럼틀과 그네 등의 놀이기구를 통해 아이들은 직간접적으로 자연을 체험한다.

어른들도 자신들의 유년시절을 떠올리며 단지 내 커뮤니티 공간에서 가족단위로 여가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아이들이 책을 볼 수 있는 어린이도서관, 입주민들이 자연스레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맘스카페와 부모와 아이들이 함께 놀이를 즐길 수 있는 어린이놀이터로 구성된 패밀리 라운지 개념의 커뮤니티 공간이다.

H 아이숲은 현대건설의 상징색인 노란색과 녹색을 '새싹이 자라 녹음이 되는' 모티브로 발전시켜 디자인됐으며, 올해 하반기 분양 예정인 힐스테이트와 디에이치의 커뮤니티 각 공간에 확대·적용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숲과 같은 환경을 단지 내에 구현하기 위한 많은 고민이 담겨있다"며 "입주민들이 단지 내에서 편리하게 생활하도록 현대건설만의 특별한 커뮤니티도 준비 중에 있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