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증시] 대형주 회복에 다시 상승…VN지수, 980선 돌파 눈앞

정혜인 기자입력 : 2019-04-26 17:07
VN지수, 0.57% 오른 979.54 마감…주간 기준 1.39% 상승
26일 베트남 주식시장은 상승 마감했다. 그간 부진했던 대형주가 살아나면서 호찌민과 하노이 두 시장 모두 강한 오름세를 나타냈다.

이날 호찌민증권거래소(HOSE)의 VN지수는 전일 대비 5.51포인트(0.57%) 뛴 979.54를 기록했다. 주간 기준으로는 1.39%가 올랐다.

장 초반 하락세로 출발한 VN지수는 971포인트 부근까지 추락했다가 다시 반등했다. 이후 장 마감 때까지 줄곧 오름세를 나타냈다. 비록 980선을 웃돌지는 못했다. 하지만 이날 종가가 979.54인 것에 따라 투자자들은 VN지수가 곧 980선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했다. 

시가총액과 거래액 상위 30개 종목 대형주로 구성된 VN30지수는 전일 대비 4.90포인트(0.55%) 오른 890.55로 거래를 마쳤다.
 

26일 베트남 주식시장 VN지수(위)와 HNX지수(아래) 변동 추이.[사진=베트남 사이공증권 웹사이트 캡처]


현지 경제 매체 베트남비즈는 “오전 거래가 끝날 때쯤 대형주가 회복했다. 이로 인해 양쪽(호찌민과 하노이) 거래소가 모두 녹색장으로 변화했다”고 전했다. 다만 신문은 “시장이 오름세를 나타내는 녹색장으로 전환하기는 했지만, 시장의 현금 흐름은 여전히 낮은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베트남비즈는 “빈홈(VHM)과 은행 섹터의 긍정적인 회복으로 시장이 상승세를 유지했다”며 “석유 및 가스 섹터의 움직임도 시장에 도움이 됐다”고 설명했다.

하노이 시장도 상승으로 마감했다. 단, 호찌민 시장보다 잦은 변동을 나타내 투자자들을 우려를 샀다. 하노이증권거래소의 HNX지수는 전일 대비 0.53포인트(0.49%) 상승한 107.46을 기록했다. HNX30지수는 1.25포인트(0.64%) 뛴 195.70으로 거래를 마쳤다.

특징 종목으로 VHM은 이날 2%가 오르며 3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했다. 빈그룹(VIC)과 노바랜드(NVL)는 각각 0.09%, 1.55%가 뛰었다.

은행 섹터에서 베트남산업은행(CTG)은 0.95%가, 비엣콤뱅크(VCB)와 군대산업은행(MBB)은 각각 0.30%, 1.40%가 상승했다. 소비재 섹터의 비나밀크(VNM)는 0.23%가 뛰었고, 사이공맥주(SAB)는 0.08%가 올랐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