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기관 '팔자'에 2200선 후퇴

이보미 기자입력 : 2019-04-24 15:59

[사진=아주경제DB]

코스피가 24일 기관 매도세에 밀려 나흘 만에 하락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9.48포인트(0.88%) 내린 2201.03에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9.24포인트(0.42%) 오른 2229.75에서 출발해 보합권에서 등락을 반복하다가 우하향 곡선을 그렸다.

장중 한때는 2190.29까지 떨어지기도 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기관이 4197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반면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3994억원, 242억원을 사들이며 지수를 방어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가운데는 삼성전자(-1.00%)와 SK하이닉스(-3.09%)를 비롯해 셀트리온(-1.58%), LG화학(-2.56%), 삼성바이오로직스(-2.29%), 현대모비스(-0.43%), POSCO(-0.96%), 삼성물산(-1.78%) 등이 내렸다.

시총 10위권 안에서는 현대차(1.84%)와 LG생활건강(0.07%)만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3.60포인트(0.47%) 내린 757.82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3.58포인트(0.47%) 오른 765.00에서 출발했지만 역시 우하향 곡선을 그렸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87억원, 320억원을 순매도했다. 개인은 486억원을 순매수했다.

시총 상위주는 셀트리온헬스케어(-1.03%), 신라젠(-0.46%), 헬릭스미스(-0.15%), 포스코케미칼(-2.28%), 에이치엘비(-0.94%), 메디톡스(-6.03%), 스튜디오드래곤[253450](-1.63%), 펄어비스(-0.64%), 셀트리온제약(-1.00%) 등 대부분 내렸다. CJ ENM은 보합 마감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9.1원 오른 1150.9원에 거래를 마쳤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