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지티 상한가 왜?…'디즈니, 넥슨 인수설' 알고보니 외신 오역 해프닝

홍성환 기자입력 : 2019-04-24 15:07
디즈니가 넥슨 인수전에 참여한다는 외신 보도가 알려지면서 넥슨지티 주가가 상한가를 기록했다.

2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현재 넥슨지티 주가는 가격제한폭까지 상승한 1만56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최근 증권가에서 디즈니가 넥슨을 인수한다는 외신 내용이 담긴 정보지가 돌았다.

하지만 이는 외신이 국내 매체를 인용 보도하면서 생긴 해프닝이었다.

해당 지라시와 외신은 디즈니 인수설의 출처로 '더 센트럴 타임스(The Central Times)'라는 국내 신문사를 제시했다.

이는 중앙일보의 잘못된 번역이라는 분석이다. 실제로 해당 지라시와 외신 내용도 중앙일보 보도 내용과 비슷하다.
 

[넥슨]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