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페이판서 스카이스캐너 전용 항공권 구매 가능

장은영 기자입력 : 2019-04-23 10:06
신한카드, 스카이스캐너와 전략적 제휴 협약 체결
신한카드 모바일 플랫폼 신한페이판(신한 PayFAN)이 글로벌 항공권 검색엔진 스카이스캐너(Skyscanner)와 전략적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찬홍 신한카드 플랫폼 사업 그룹장과 마이크 퍼거슨 스카이스캐너 APAC 대표는 지난 22일 오후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협약식을 가졌다.

스카이스캐너는 전 세계 1200개 이상 항공사·여행사 등과 파트너십을 통해 수백만 건의 항공권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여행사의 다양한 상품들을 쉽고 빠르게 비교해 가장 저렴한 항공권을 구매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사는 신한페이판 내 스카이스캐너 전용 항공권 검색 엔진을 장착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신한카드 고객들은 신한페이판 ‘글로벌 플러스’를 통해 항공권을 검색,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고객 맞춤형 공동 마케팅도 진행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스카이스캐너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해외 자유 여행 수요를 발 빠르게 맞출 수 있을 것”이라며 “단순히 선택의 폭을 넓히는 것이 아니라 ‘글로벌 플러스’ 서비스를 통해 실질적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글로벌 넘버원 항공권 검색엔진 ‘스카이스캐너(Skyscanner•영국)’와 함께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은 마이크 퍼거슨(Mike Ferguson) 스카이스캐너 APAC 대표(왼쪽), 이찬홍 신한카드 플랫폼사업그룹장(오른쪽)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22일 오후 개최됐다. [사진=신한카드]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