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화보] 반인륜적 테러, 슬픔에 젖은 스리랑카 국민들
다음
127

[AP=연합뉴스]

21일 (현지시각) 부활절에 발생한 스리랑카 콜롬보 폭탄 테러로 희생자의 가족들이 슬퍼하고 있다. 스리랑카 수도 바로 외곽에서 무차별적으로 발생한 8건의 폭탄 테러로 200명 이상이 숨지고, 수백 명이 다쳤다.

용의자 13명을 체포했으며, 이들은 모두 스리랑카인이라고 전해졌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