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 보선] 여영국 “진보정치 자존심 감사…창원 경제살리기 모든 역량 투입”

이정수 기자입력 : 2019-04-04 00:11
3일 경남 창원성산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당선된 여영국 정의당 당선자는 “진보정치 자존심에 이름을 가로새길 수 있도록 해주셨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여 당선자는 이날 보궐선거 개표가 종료된 후 당선소감을 통해 “편가르기 정치, 반칙 정치에 대한 준엄한 심판 내린 것이라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여 당선자는 “국회의원으로서 민생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온 힘을 바치겠다”며 “많은 표를 얻지는 못했으나, 그 마음까지 받아가서 창원 경제를 살리는 데 국회의원으로서의 모든 역량을 투입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원내교섭단체 구성해서 민생개혁을 반드시 주도하도록 하겠다. 국회 개혁 주도하겠다”면서 “이것은 노회찬 정치를 부활시키고 계승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총선을 1년여 앞두고 바로 정의당이 제1야당으로서의 교체 가능성을 봤다고도 언급했다.

강기윤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손석형 민중당 후보를 향해서도 심심한 위로말씀을 전한다고 했다.
 

4·3 국회의원 보궐선거 창원성산에 출마한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운데)가 3일 오후 창원시 선거사무실에서 당선이 확실해지자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