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 자사 최고배율 16.6배 줌 렌즈 12-200㎜ 출시

백준무 기자입력 : 2019-04-01 16:11

올림푸스 'M.ZUIKO DIGITAL ED 12-200㎜ F3.5-6.3'[사진=올림푸스한국 제공]

올림푸스한국이 'M주이코 디지털 ED 12-200㎜ F3.5-6.3'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신제품은 올림푸스 미러리스 카메라용 교환식 렌즈 가운데 줌 배율이 가장 높은 렌즈로, 16.6배율의 줌을 자랑한다. 35㎜ 환산 기준 초점거리 또한 24㎜부터 400㎜에 달해 광각부터 망원영역까지 하나의 렌즈로 촬영할 수 있다.

광각으로 촬영할 때엔 최단 촬영거리가 약 22㎝(렌즈 끝에서부터 약 10㎝)로 피사체 주변의 배경을 더 넓게 담을 수 있다. 망원촬영 시에는 촬영배율이 0.46배(35㎜ 환산 시)에 달해 클로즈업 촬영에도 유용하다. 빠르고 정확한 자동초점(AF) 성능 및 뛰어난 휴대성으로 여행 사진 촬영에도 최적화됐다.

슈퍼 ED 렌즈, 비구면 렌즈 등의 특수 렌즈를 효과적으로 배치해 모든 줌 영역에서 색수차와 왜곡수차를 억제했다. 올림푸스 고유의 ZERO(Zuiko Extra-low Reflection Optical) 코팅을 사용해 고스트와 플레어 현상을 크게 줄였다.

MSC(Movie and Still Compatible) 기술로 초점이 바뀔 때 생기는 화각의 변화를 최소화해, 동영상 촬영 도중 포커싱을 할 때 화각이 부자연스럽게 변하는 것을 방지한다.

국내 출시 가격은 109만9000원이며, 30일까지 제품을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 렌즈 필터(ZUIKO PRF-ZD72 PRO 보호 필터)를 증정할 예정이다.

이쿠타 시노부 올림푸스한국 영상사업본부장은 "12-200㎜ 렌즈는 광각에서부터 망원까지 커버할 수 있고 휴대성이 뛰어나, 출사 시 여러 개의 렌즈를 가지고 다니는 것이 부담스러웠던 사람들에게 희소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