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서양서 불타는 화물선

김세구 기자입력 : 2019-03-13 09:50

[​ EPA=연합뉴스]

이탈리아 선적의 화물선 '그란데 아메리카'가 11일(현지시간) 프랑스 서부 연안에서 330㎞ 떨어진 대서양의 비스케이만(灣)에서 불타고 있다. 이 선박은 컨테이너와 차량 등을 싣고 독일 함부르크 항을 출항, 모로코 카사블랑카로 향하던 전날 화재가 발생했으며 진압이 안돼 결국 12일 침몰했다. 선원 27명은 배를 버리고 탈출해 프랑스 해안경비대에 전원 구조됐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