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서 남녀 흉기 찔려 1명 피살..헬기와 경찰 200명 함박산으로 도주 용의자 추적 중

(용인)최종복 기자입력 : 2019-01-28 10:09

[사진=YTN 방송 캡처]

경기도 화성시 동탄의 한 원룸에서 남·녀가 흉기에 찔려 1명이 피살됐다. 현재 경찰은 용의자가 함박산으로 도주한 것으로 보고 함박산 일대를 추적 중이다.

28일 화성동탄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30분쯤 화성 동탄의 한 원룸에서 A(38, 여)씨와 B(41, 남)씨가 흉기에 찔린 상태로 발견됐다.

A씨는 경찰에 “흉기에 찔렸다”고 신고했다. 경찰은 이 신고를 받고 사건이 일어난 원룸으로 즉시 출동해 이들을 병원으로 옮겼다. 하지만 A씨는 죽었고 B씨도 위중한 상태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탐문수사를 해 A씨의 지인인 C(41)씨를 용의자로 지목했다. 사건 주변 CCTV 확인 결과 C씨는 SUV 차량을 타고 도주했고 이 차량은 경기도 용인시 함박산 아래에서 발견됐다.

현재 경찰은 함박산 일대로 출동해 C씨를 추적 중이다. 경찰은 함박산 일대에 헬기 1대와 경찰 200여명을 동원해 집중 수색 중이다. 경찰은 C씨가 함박산으로 도주해 동탄 외 다른 지역으로 빠져나갈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일대를 포위해 조속히 C씨를 검거한다는 방침이다. 경찰은 C씨를 검가하면 범행 동기 등을 수사할 방침이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