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소방 지난해 구조 851건·구급 3523건 출동

(과천)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1-12 19:52

[사진=과천소방서 제공]


경기 과천소방서(서장 김경호)가 지난해 지역 내 구조·구급 활동 통계를 분석한 결과 구조·구급 활동이 전년대비 감소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구조활동은 851건으로 전년대비 140건(14.1%) 감소했고 구급활동도 3529건으로 전년 대비 10.5%(412건) 감소했으며, 각종 재난현장에서는 155명을 구조하고 2185명을 병원으로 이송하는 구급활동을 펼쳐 시민들의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구조건수는 680건으로 유형별로는 화재 83건으로 가장 많았다. 또 산악 74건, 교통 57건, 승강기 33건, 문개방 32건, 기타 401건 순으로 나타났고 구급 이송인원 2185명중 질병(1289명), 사고부상(619명), 교통사고(232명), 기타(45명)순이다.

이와 관련해 소방서는 전년도 대비 구조구급활동 감소는 정부 청사이전과 노후 공동주택 재건축으로, 시 인구감소가 주 원인으로 분석되고 있다.

한편 김경호 서장은 “어려운 근무 여건 속에서도 최선을 다하는 구조구급대원들의 노고를 격려한다”며 “지속적으로 구조·구급서비스 수요에 대비해 인력과 장비를 보강하고 구조·구급대원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