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 소니, 신제품 공개…최신 엔터테인먼트 사업 전략 소개

신희강 기자입력 : 2019-01-08 16:32
-8K LCD TV‧360 리얼리티오디오 신제품 공개
-매력적인 콘텐츠 제작과 장기적인 IP 전략 강조

 


소니는 8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국제가전쇼 ‘CES 2019’에서 신제품을 공개하고 최신 엔터테인먼트 사업 전략을 소개했다.

요시다 켄이치로(Yoshida, Kenichiro) 소니 사장 겸 CEO는 “소니는 음악, 영화, TV 프로그램, 게임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세계를 매료시키는 콘텐츠 크리에이터들과 제휴하고, 소니의 하드웨어와 전문 기술을 통해 크리에이터들의 창작 활동에 기여하고 있다”며 “소니의 제품이 사람들에게 최상의 퀄리티를 갖춘 콘텐츠 경험을 선사, 크리에이터와 사용자를 연결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플레이 스테이션이나 렌즈교환식 디지털 카메라 알파 시리즈와 같이 뛰어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나 제품 주위에는 같은 관심사와 감정적 가치 및 경험을 공유하는 ‘관심 공동체(Communities of Interest)’가 형성된다”며 “소니는 기술을 통해 팬들에게 최상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하고 세상을 감동으로 채워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톰 로스먼(Tom Rothman) 소니픽처스엔터테인먼트 모션 픽처스 그룹 회장과 크리스틴 벨슨(Kristine Belson) 소니픽처스애니메이션 대표는 소니의 비전을 이루기 위해서는 첨단 기술뿐만 아니라 매력적인 콘텐츠 제작과 장기적인 IP 전략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소니의 기술과 제품이 크리에이터들의 비전을 어떻게 실현시켰는지를 설명하면서 그 예시로 영화와 TV 콘텐츠 제작에 사용되는 씨네알타(CineAlta) 카메라 베니스(VENICE)와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a9을 들었다. 또한 크리에이터의 제작 의도를 충실히 재현하는 소니의 새로운 TV 제품군인 브라비아 마스터 시리즈를 강조했다.

롭 스트링어(Rob Stringer)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 CEO는 소니의 최신 기술과 음악을 결합한 사례로 ‘Lost In Music’ 브랜드 캠페인을 소개하며 “360 리얼리티 오디오(360 Reality Audio)로 음악 팬들에게 새로운 음악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