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뜨청' 송재림·김유정·윤균상, 본격 삼각관계 시작…실제 촬영 현장 분위기는?

최송희 기자입력 : 2018-12-18 11:44

[사진=송재림 인스타그램 제공]

JTBC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송재림, 김유정, 윤균상의 삼각관계가 본격화된 가운데 사이 좋은 현장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송재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작품을 하면서 좋은 점 중 하나는 참 좋은 사라믈을 만나고 함께 작업하고 같은 추억도 쌓고 다음을 기약할 수 있다는 것. 또 보자는 약속에 대한 기대"라는 글을 더해 훈훈한 '일뜨청' 팀 분위기를 엿 볼 수 있게 했다.

특히 지난 17일 방송분에서는 송재림이 김유정에게 '직진 고백'을 펼치며 본격 삼각 로맨스를 편 상황. 드라마 속 애틋한 로맨스와 팽팽한 라이벌 관계와는 달리 사진 속에서는 화기애애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유정, 송재림, 윤균상이 출연하는 '일뜨청'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