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역서 KTX 열차 멈춰, 2시간 가량 중단…원인은?

한지연 기자입력 : 2018-11-20 22:06

[아주경제 DB]


진주에서 서울로 향하던 KTX 열차가 오송역에서 멈춰서는 바람에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은 것으로 확인됐다.

20일 오후 5시쯤 경남 진주에서 서울로 향하던 KTX 414호 열차가 충북 청주시 KTX 오송역 구내에 멈춰서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경부선 상·하행선 운행이 2시간 가량 차질을 빚었다.

KTX 열차가 멈춰선 이유는 전기 공급 중단으로 추정된다. 코레일 측이 긴급 복구에 나서 열차 운행은 6시 54분쯤 정상화됐다.

KTX 멈춤 사고로 포항발 서울행 466 열차 등 상행선 열차 13대가 지연됐다. 또 코레일이 하행선을 이용해 교차 운행을 하면서 하행선 열차도 약 14대가 지연 운행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