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LG전자, 해외 장애 청소년 IT역량 높인다

김지윤 기자입력 : 2018-11-11 14:08수정 : 2018-11-11 16:28
인도서 '2018 글로벌장애청소년 IT챌린지' 개최

'2018 글로벌장애청소년 IT 챌린지'에 참가한 청소년들이 실력을 겨루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해외 장애 청소년들의 정보기술(IT) 역량 강화와 사회진출 기반 마련을 위해 나선다. 

LG전자는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함께 인도 뉴델리에서 '2018 글로벌장애청소년 IT챌린지'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9일부터 12일까지 나흘간 뉴델리 아쇽호텔에서 진행되며, 18개국의 장애청소년 100여명을 포함해 총 300여명이 참가한다.

올해로 8회를 맞는 이 행사에 영국·아랍에미리트·키르기스스탄 등 3개국이 처음으로 출전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번 대회는 개인전과 단체전 각각 2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됐다. 개인전은 MS(마이크로소프트)오피스 프로그램 활용 실력을 평가하는 'e툴챌린지'와 특정 상황에서의 정보검색능력을 평가하는 'e라이프맵챌린지'가 펼쳐졌다.

단체전은 영상촬영과 편집능력을 평가하는 'e콘텐츠챌린지', 코딩 프로그램인 스크래치를 이용해 직접 스토리를 구성하고 게임을 제작하는 'e크리에이티브챌린지'로 구성됐다.

지난 9일 진행한 IT포럼에서는 오준 세이브더칠드런 이사장과 최양희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교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SDGs(지속가능한 발전목표) 이행 및 장애인을 배려하는 사회를 위한 정보통신기술(ICT) 역할 등을 논의했다.

LG전자는 장애인들의 정보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대회 개최 전에 참가국을 대상으로 서울대 인터넷 융합 및 보안 연구실(MMLAB)과 인하대 창의기술인재센터가 공동 제작한 정보화 교육 교재를 사전에 배포하기도 했다.

김기완 LG전자 인도법인장 부사장은 "장애청소년들의 IT 역량을 강화해 사회진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꾸준히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