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배우 김슬기, tvN 단막극 '내 연적의 모든 것' 출연 확정…순애보 실연녀 오동주 役

김아름 기자입력 : 2018-10-24 09:19수정 : 2018-10-24 09:19

[사진=눈컴퍼니 제공]


배우 김슬기가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 2019’의 ‘내 연적의 모든 것’에 출연한다.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19'는 신인작가들의 '데뷔 무대'라는 의미를 담은 tvN 단막극 프로그램으로, CJ ENM이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약 200억원을 투자하는 신인스토리텔러 지원 사업 '오펜(O'PEN)'의 공모전에서 164:1 의 경쟁률을 뚫고 당선된 10개 작품으로 구성됐다. 올해 '드라마 스테이지'는 ‘진화’라는 키워드로 인공지능, 보이스피싱, SNS 등 사회상을 담은 다채로운 소재와 블랙코미디, 스릴러, 로맨스 등 다양한 장르의 드라마들이 준비돼 있다.

‘내 연적의 모든 것’(극본 김보겸, 연출 안국진)은 평생 한 명의 남자만을 만나 온 여자 주인공 ‘오동주’의 첫 실연 극복기를 다룬다. 김슬기가 맡은 ‘오동주’는 10년 동안 바라보던 남자에게 갑작스런 이별 통보를 받게 되고, 그 사실을 믿을 수 없어 혼란을 겪게 되는 인물이다.

김슬기는 그 동안 드라마 ‘연애의 발견’ ‘오 나의 귀신님’, 영화 ‘국가대표2’,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 등 다양한 작품에서 다방면으로 활약하며, 특유의 에너지 넘치면서도 밝고 쾌활한 분위기로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어왔다. 그렇기에 이번 작품은 그에게도 새로운 도전일 터.

김슬기는 “단막극은 짧은 러닝타임 안에서도 이야기 하고자 하는 바가 분명한 것이 너무 매력적이다. 이 작품을 통해 기존의 김슬기와는 다른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며 작품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안방과 스크린을 오가며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 능력으로 사랑 받는 김슬기와 영화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로 독립영화상과 백상예술대상 각본상을 수상한 안국진 감독이 연출을 맡게 되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는 ‘내 연적의 모든 것’. 그 동안과는 전혀 다른 새 얼굴로 돌아온 김슬기와 현실적이면서도 감각적인 연출을 무기로 하는 안국진 감독, 거기에 신인 작가의 신선한 감수성까지 더해 어떠한 시너지가 발휘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19'는 오는 12월 1일(토) 밤 12시,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1회씩 10주간 방송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