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평양 남북정상회담] 젠틀정은? 겸손한 남자란 이런 것!

이현주 PD·평양공동영상취재단입력 : 2018-09-25 17:02

이번 평양에서 진행된 3차 남북정상회담 기간 동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겸손 화법이 화제가 되었다. 그간 북한의 최고지도자들에게서는 볼 수 없던 모습이다.

북한의 국빈급 영빈관인 백화원에서는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보기에 초라할지 모르겠다는 겸손의 말을 꺼냈다. 또한 종교지도자들을 대할 때 뻣뻣하지 않은 목례를 보였다. 문재인 대통령을 배웅할 땐, 떠나는 모습을 내내 지켜보기도 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평양 시민들에게 손인사를 잊지 않고, 평양 순안공항을 떠나는 순간 북한 주민들을 향해 90도로 인사하는 모습으로 인상적인 ‘겸손한 지도자’의 모습을 남겼다.


영상제공 : 평양공동영상취재단 / 영상편집 : 이현주PD
 

[사진=평양공동영상취재단 캡쳐화면]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