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전산장애로 다른 은행 송금 안돼…고객 불편

안선영 기자입력 : 2018-09-21 15:21

[사진=우리은행 제공]


우리은행에서 전산장애로 타행 송금을 할 수 없어 고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우리은행에 따르면 21일 오전 8시 30분께부터 인터넷뱅킹과 스마트뱅킹에서 우리은행에서 다른 은행으로, 다른 은행에서 우리은행으로 송금이 안 됐다.

우리은행은 금융결제원의 타행 공동망 회선 중 우리은행과 연결된 회선 장애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금융결제원에 접촉해 오전 10시께 복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후에도 때에 따라 금융거래가 정상적으로 됐다가 안됐다가를 반복하면서 우리은행을 이용하는 고객들의 불편함은 이어졌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전산장애로 처리하지 못한 거래를 한 번에 처리할 수 없어 금융결제원 망을 붙였다가 뗐다 하는 과정에서 일부 금융거래가 안 되는 경우가 있다"고 설명했다.

우리은행은 지난 5월 차세대 시스템으로 전산시스템을 교체한 이후 모바일뱅킹이나 인터넷뱅킹의 거래지연이 연이어 발생한 바 있다.

교체 첫날인 5월 8일 오전 9시부터 3시간가량 모바일뱅킹 애플리케이션인 '원터치개인뱅킹'의 접속이 지연됐고, 그달 31일 오후 6시 45분부터 한 시간가량 인터넷뱅킹과 스마트뱅킹을 통한 거래가 되지 않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1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