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U★현장] 이시언, '플레이어' 향한 남다른 애정…"2년전부터 하고 싶다고 감독님 직접 찾았다"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9-20 14:50

[사진=OCN '플레이어']


배우 이시언이 ‘플레이어’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이시언은 2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는 진행된 OCN 새 토일드라마 ‘플레이어’(극본 신재형 / 연출 고재현 /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아이윌미디어) 제작발표회에서 극중 천재해커 역할에 대해 “캐릭터는 비슷하다. 다만 해킹하는 것만 천재일 뿐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플레이어’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제가 하고 싶다고 찾아간 케이스다. 2년 전부터 기획을 알고 있었다. 2년 전부터 하고 싶다고 했다. 영광스럽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시언은 극중 해킹 마스터, 천부적인 해킹 능력으로 어떤 정보든 빼낼 수 있는 천재 해커 임병민으로 분한다.

한편 ‘플레이어’는 사기꾼, 드라이버, 해커, 파이터 등 각 분야 최고의 플레이어들이 뭉쳐 가진 놈들이 불법으로 모은 더러운 돈을 찾아 터는 머니 스틸 액션 드라마다. 오는 29일 오후 10시 20분 첫 방송.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