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매일유업, 지역아동에 매달 ‘상하치즈 미니’ 간식 제공

이서우 기자입력 : 2018-08-31 15:44수정 : 2018-08-31 15:44
올해 12월까지 매달 아이들 영양 간식으로 제공

중앙지역센터 어린이들이 매일유업이 기부한 상하치즈 미니를 들고 있다. [사진=매일유업 제공]



매일유업의 치즈 전문 브랜드 ‘상하치즈’는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을 위해 ‘상하치즈 미니(Mini)’ 제품을 올해 연말까지 매달 기부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서울 종로구 중앙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어린이 약 30여명의 건강을 위해 결정했다. 상하치즈가 기부하는 수량은 총 3600개로 이달부터 오는 12월까지 간식으로 매달 나눠 제공할 예정이다.

상하치즈 미니는 새로운 형태의 스낵치즈 제품이다. 아이들이 성장기에 부족할 수 있는 영양소를 간편하게 보충할 수 있는 간식이다. 개별 포장해 일상 혹은 야외활동을 할 때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먹을 수 있다. 제품 용량은 상하치즈 미니 1팩 기준 48g(12g*4개입)이다.

종류는 칼슘체다, 크림치즈, 모짜렐라 세 가지다. 특히 칼슘체다는 한 조각에 우유 반 잔(100ml)에 해당하는 칼슘 150mg을 담아 성장기 어린이들에게 추천할 만 하다.

매일유업 상하치즈 관계자는 “상하치즈 미니는 어린이 성장에 도움이 되는 칼슘과 단백질 등을 간편하게 보충할 수 있고, 개별 포장 형태로 아이들이 스스로 챙겨 먹기에도 좋은 제품이다”라며 “상하치즈 미니가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의 균형 잡힌 영양 섭취와 건강한 성장에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