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정의당, ‘노회찬 장례委’ 구성…상임장례위원장 이정미·호상 심상정

김봉철·서민지·손인해 기자입력 : 2018-07-23 22:21수정 : 2018-07-23 22:21
25일까지 장례위원 공개 모집 당葬·5일葬…국회葬으로 영결식

고 노회찬 의원 조문하는 자유한국당 김병준 (서울=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이 23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빈소에서 조문하고 있다. 2018.7.23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2018-07-23 21:06:16/ <저작권자 ⓒ 1980-2018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18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정의당은 23일 고(故) 노회찬 원내대표의 장례위원회 구성과 관련해 “호상(護喪, 장례 총괄 책임자)을 심상정 의원에게 맡기고 장례위원은 공개 모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노 원내대표 빈소가 마련된 신촌세브란스 병원에서 브리핑을 갖고 “장례위원은 제한 없이 오는 25일까지 공개적으로 모집하기로 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최 대변인은 이어 “장례위원은 모집 종료 후 구분 없이 인명 가나다 순으로 공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노 원내대표 상임장례위원장은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맡기로 결정됐다.

또한 장례는 정의당장(葬), 5일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27일 오전 9시에 진행된다.

고인의 영정사진을 들고 당사를 방문한 뒤, 오전 10시 국회장으로 진행되는 영결식이 국회에서 치러질 계획이다.

노 원내대표의 유해는 화장을 거쳐 장지인 마석모란공원에 묻힐 예정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