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韓, 佛, 日 등 전세계 화장품 과학자 및 마케터 100여 명 참여

[사진= 코스맥스 제공]

코스맥스는 지난 20일 중국 상하이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제3회 중국 화장품 기술 콘퍼런스(The Society for Cosmetic Science of COSMAX China)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진첸 상하이 생활화학협회 비서장, 주덩쉐 상하이 식품의약품 감찰국 과장 등 상하이 주 정부 관계자를 비롯해 글로벌 화장품사 관계자 약 100여 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최경 코스맥스차이나 총경리(부회장)의 개최사로 시작된 행사는 중국 내 화장품 과학자들과마케터가 화장품 신기술 및 트렌드를 공유하는 자리로 올해 3회째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는 기존의 화장품 기술 중점 토론에서 벗어나 중국 화장품 트렌드에 대해 집중 조명됐다. 발표 연사로 △석현정 카이스트 교수(한국)의 ‘중국의 색(色), 빛(光), 아름다움(美)’ △하시모토 사토루 박사(일본)의 인체효능 평가연구 △필립 베두스 박사(프랑스)의 고순도 유화제를 이용한 처방 연구 △박장서 동국대 교수(한국)의 세라마이드(Ceramide) 효능과 처방연구 등의 주제로 토론을 펼쳤다.

최경 코스맥스차이나 총경리(부회장)는 “코스맥스는 명실공히 중국을 비롯해 미국, 인도네시아, 태국 등의 현지 고객사들에게도 글로벌 No.1 화장품 ODM 회사로 인정받고 있다”고 말하며 “세계 2위 시장인 중국에서 한국이 중국 화장품 시장을 이끌고 있다는 자부심으로 ‘코리안 뷰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