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업계, 여름 특수 노린 업데이트·마케팅 공세 후끈

신희강 기자입력 : 2018-07-21 08:00
- 넥슨·넷마블·엔씨 등 주요 게임사 여름 휴가, 방학 기간 이용자 확보에 총력

컴투스의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워' 여름 이벤트 화면. [사진=컴투스 제공]


연일 30도가 넘나드는 본격적인 무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국내 게임 업계의 행보도 분주해지고 있다. 여름 휴가와 방학 시즌을 노린 다양한 이벤트와 업데이트로 이용자 확보에 나선 것.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넥슨, 넷마블, 엔씨소프트, 카카오게임즈, 컴투스 등 국내 주요 게임사들이 자사의 흥행작들을 앞세워 활발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넥슨은 PC온라인 게임 'FIFA Online4(피파 온라인4)'의 다양한 보상 이벤트를 진행한다. 내달 29일까지 피파 온라인4에 접속하는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프리미엄 플래티넘 선수팩(3개)'과 'NHD, LIVE 클래스 BEST 100 강화선수팩(1~3강, 3개)', '혼합클래스 OVR선수팩(75~85, 10개)'을 3차례에 걸쳐 지급할 예정이다. 또 매 회차마다 '50만 BP'씩을 지급해 총 '150만 BP'를 이벤트 보상으로 제공한다.

넷마블의 모바일 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도 콜라보레이션 업데이트로 재단장을 했다. 믹시의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 '몬스터 스트라이크'와 손을 잡고 △던전 △필드 보스 △코스튬 △탑승펫 △집혼석 △코어 등의 컨텐츠를 추가했다. 또한 콜라보레이션 코스튬을 종족별로 1종씩 추가됐으며 내달 16일까지 특별 징표를 획득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엔씨소프트는 PC온라인 게임 '블레이드&소울'의 돌아온 썸머 타임 이벤트를 내달 8일까지 실시할 예정이다. 블소 이용자는 이벤트 던전, 일일·어트랙션 퀘스트 완료, 누적 접속 시간 보상 등 세 가지 방법으로 '빙과'를 획득할 수 있으며, 이를 신규 수영복 아이템으로 교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PC방에서 접속한 시간만큼 PC방 포인트를 지급, 다양한 소환수 의상 아이템을 얻을 수 있다.

카카오게임즈 역시 PC온라인 게임 '카카오 배틀그라운드'의 특별 아이템 획득 이벤트를 진행한다. 배틀그라운드에서 가치가 높은 의상으로 알려진 '플레이어언노운 세트'를 비롯해 5종의 아이템을 교환할 수 있는 것. 또한 배틀그라운드 가맹 PC방에서 플레이하면 3배인 시간당 30점 포인트를 제공하는 행사도 진행된다.

아울러 컴투스는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에서 다양한 아이템을 선물로 제공하는 '브라우니 요술사의 여름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기간 중 아레나∙길드전 또는 이계레이드∙이계던전을 최대 100회까지 즐기면 일정 횟수를 플레이 할 때마다 아이템을 선물하는 보너스 이벤트도 펼쳐진다. 펄어비스의 PC온라인 게임 '검은사막'은 이벤트 추첨을 통해 총 2000만원의 상당의 경품을 증정하는 '시크릿 퀘스트 챌린지'를 선보인다.

업계 관계자는 "무더위가 지속되면서 시원한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게임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면서 "신규 이용자 확보 차원에서도 다양한 이벤트 및 프로모션 경쟁이 치열하게 전개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