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AJU★현장] '미스 함무라비' 김명수 "극중 임바른 캐릭터 위해 실제 재판하는 모습 봤다"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5-21 14:56수정 : 2018-05-21 14:56

[사진=스튜디오앤뉴 제공]


배우 김명수가 ‘미스 함무라비’ 캐릭터 연기를 위해 노력한 점을 언급했다.

김명수는 2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JTBC 새 월화드라마 ‘미스 함무라비’ 제작발표회 자리에서 “대본 연습을 하면서 실제로 법에 관련된 자료를 많이 찾아봤다. 법정에 가서 실제 재판하는 모습도 봤다”고 운을 뗐다.

김명수는 “대본이 나올 때마다 문유석 작가에게 연락해 상담했다. ‘임바른에 동화 돼 있다’는 말도 들었다. 임바른처럼 원작에 가까운 인물을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고 이야기 했다.

한편 ‘미스 함무라비’는 강한 자에게 강하고 약한 자에게 약한 법원을 꿈꾸는 이상주의 열혈 초임 판사, 섣부른 선의보다 원리원칙이 최우선인 초엘리트 판사, 세상의 무게를 아는 현실주의 부장 판사, 달라도 너무 다른 세 명의 재판부가 펼치는 生 리얼 초밀착 법정 드라마. 오늘(21일) 오후 11시 JTBC 첫 방송.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