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예탁결제원 블록체인 기반 채권장외결제 모델 컨설팅 착수

김정호 기자입력 : 2018-05-17 17:33수정 : 2018-05-17 17:33

 

한국예탁결제원은 다음 달 중순부터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채권장외결제 모델의 개념 검증을 위해 컨설팅 사업에 들어간다고 17일 밝혔다.

개념검증(Proof of Concept)은 신기술을 도입하기 전에 성능과 기능을 검증하는 것을 말한다.

컨설팅 내용은 현행 채권장외결제 서비스에 적합한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 확인, 한국의 법제 및 시장 상황에 최적화한 채권장외결제 모델 탐색, 거래내역 위변조·해킹·결제교착 등에 대한 시뮬레이션 등이다.

예탁결제원 관계자는 "9월 말 완료 예정인 이번 컨설팅을 통해 긍정적인 결과가 나오면 자본시장 핵심 인프라 분야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선도하는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병래 사장은 "그 간 학계 등에서 기초적 논의는 있어 왔지만 증권결제시스템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기술의 적용가능성을 탐색하는 최초의 시도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강조했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