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마돈나,아비치 사망에“너무 슬프고 비극적,너무 빨리 사라졌다”

이광효 기자입력 : 2018-04-21 17:39수정 : 2018-04-21 17:39
조권“그와 함께 일한 건 영광이었다”

[사진 출처: 마돈나 인스타그램 캡처]

EDM(일렉트로닉댄스뮤직)의 세계 최고 스타인 DJ 아비치(향년 28세)가 20일(현지시간) 오만서 사망한 상태로 발견된 가운데 마돈나가 큰 슬픔을 나타냈다.

세계적 팝스타 마돈나는 이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아비치 사망에 대해 “너무 슬프고, 너무 비극적이다. 굿바이 팀(아비치 본명). 너무 빨리 사라졌다”고 말했다.

조권도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아비치의 사망 소식을 듣고 매우 슬프다”며 “그는 나의 첫 솔로 앨범에 수록된 'Animal'에 참여했다. 그와 함께 일한 건 영광이었다”고 영어로 적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