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러웨이골프 X 포지드 아이언. 사진=캘러웨이골프 제공]

캘러웨이골프가 뛰어난 컨트롤에 클래식한 아름다움까지 갖춘 순수 단조 아이언 ‘X 포지드(X Forged)’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X 포지드는 캘러웨이골프의 기술력, 그리고 투어 프로들의 피드백이 합쳐져 탄생한 캘러웨이의 새로운 역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X 포지드 아이언은 정밀 가공한 1020 카본 스틸과 탄소의 정밀도가 높고 불순물 함유량이 JIS(일본공업규격)의 절반 이하인 엄선된 연철소재 ‘S20C’를 채용했다. 순수한 연철이 조직의 밀도를 촘촘하게 높여 부드러운 타구감을 완성시켰다. 또한 정밀하게 가공된 트리플 넷(Triple Net) 단조 구조로 제작해 뛰어난 타구감과 최상의 퍼포먼스를 구현해냈다.

투어 프로들의 피드백으로 완성된 솔 디자인은 어떤 라이에서도 탁월한 경기력을 펼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헤드 디자인은 가장 있기 있는 X 포지드의 디자인을 계승했고, 고전적인 아름다움과 품격을 높였다. 특히 리딩 엣지를 직선 라인으로 설계해 편안한 어드레스를 제공해준다.

캘러웨이 웨지에 적용되는 20V 그루브가 이번 X 포지드 아이언에도 적용됐다. 페이스의 세밀한 홈들의 각도가 더욱 가파른 20V 그루브는 어떤 상황에서도 최적의 스핀과 컨트롤을 선사한다. 강렬한 스핀 퍼포먼스는 러프에서 볼의 플라이어(flier:러프에서 클럽과 볼 사이에 잔디 등이 끼어 스핀이 걸리지 않는 현상)의 발생을 최소화 해준다. 뿐만 아니라 무게중심 위치를 조정함으로써 컨트롤이 더욱 쉬워졌다.

샤프트는 총 4가지 옵션이 있다. 스틸 샤프트 3종(트루 템퍼사의 다이나믹 골드 S200, 프로젝트 X LZ, 니폰 샤프트사의 NS PRO 950GH)과 그라파이트 샤프트 1종(그라파이트 디자인사의 프리미엄 ‘투어 AD’) 으로 출시해 골퍼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한편 X 포지드 아이언은 프로들이 선호하는 디자인으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동하고 있는 필 미켈슨(미국), 김시우, 배상문 등 세계 정상급 프로들이 사용하고 있다.

캘러웨이골프의 김흥식 전무는 “이번에 출시한 X 포지드는 순수 단조 아이언의 가장 이상적인 퍼포먼스와 아름다움을 담아낸 캘러웨이의 역작”이라며 “강력한 퍼포먼스와 함께 부드럽고 짜릿한 단조 아이언의 손맛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