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 '100대 도시' 순위, 칭다오 17위

김근정 기자입력 : 2017-11-16 15:06수정 : 2017-11-16 15:06

[사진=칭다오시 제공]


중국 상하이에 위치한 화둔(華頓)경제연구원에서 12일 발표한 '2017년 중국 100대 도시' 순위에서 산둥성 대표 도시 칭다오가 17위에 올랐다. 

칭다오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산둥(山東)성 내 도시 17곳이 100위권에 이름을 올렸으며 칭다오와 성도인 지난(濟南)이 각각 17위, 19위로 20위권에 진입했다. 산둥성이 중국 내 성(省)·자치구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두 도시 외에 옌타이(煙臺, 28위), 웨이팡(濰坊, 34위), 쯔보(淄博, 42위) 등이 5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도시 순위는 경제 지표와 문화·과학·보건·교육 등 비경제 지표를 6 대 4 비중으로 점수를 매겨 선정했다. 

1위는 수도 베이징이, 2위는 경제도시 상하이가 차지했다. 광저우, 선전, 톈진, 청두, 항저우, 쑤저우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아주 글로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