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미국 텍사스 총기난사 사건, 전투복장 차림의 총격범 사살…목격자 "재장전하며 총 쏴"

전기연 기자입력 : 2017-11-06 07:10수정 : 2017-11-06 11:12

[사진=연합뉴스/AP]


미국 텍사스의 한 작은 마을 교회에서 총기난사가 일어났다. 

5일(현지시간) 미국 CNN 등 미국 방송에 따르면 오전 11시 30분쯤 미국 텍사스 주 샌안토니오 인근 서덜랜드 스프링스의 제1침례교회에서 예배 도중 괴한이 침입해 총을 난사했다. 

현재까지 알려진 바는 최소 27명이 사망하고, 30여명이 부상을 입었다. 

당시 괴한은 전투복장을 하고 있었으며, 한 목격자는 "그가 총탄을 재장전하며 총을 쐈다"고 말했다. 총기난사 후 괴한은 달아나다가 사살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 연방수사국 등 수사기관 요원들은 교회를 봉쇄하고, 인근 병원으로 부상자들을 후송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