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AJU★가요] 유망주→'K팝스타6' 실력자 샤넌, 27일 컴백 확정…女 솔로 가수 대세 될까

입력 : 2017-06-19 17:47수정 : 2017-06-19 17:47

샤넌 [사진=MBK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주경제 김아름 기자 = 가수 샤넌이 컴백 소식을 알리며 본격적인 활동의 신호탄을 쐈다. 지난 2015년 ‘새벽비’ 이후 약 3년만의 새 앨범으로 가요계에 대세로 거듭나기 위한 도약을 시작한다.

샤넌의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는 19일 “샤넌이 이번주 뮤직비디오 촬영을 진행하며 컴백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샤넌은 앞서 지난 4월 종영한 ‘K팝스타6’에서 TOP4까지 진출하며 뛰어난 가창력과 퍼포먼스, 그리고 귀여운 외모까지 더해져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심사위원으로 출연했던 양현석, 박진영, 유희열 등이 모두 샤넌의 실력을 극찬하기도 했다.

이에 이미 ‘K팝스타6’를 통해 타고난 실력을 선보인 김소희, 크리샤츄, 마은진 등이 대거 가요계에 데뷔했는데 기대 이상의 성적을 거두지 못해 샤넌의 컴백에 거는 기대는 그 어느때보다 크다.

지난 18일에는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사막여우로 출연해 다비치의 ‘시간아 멈춰라’를 부르며 폭발적인 고음과 안정적인 가창력을 선보여 이목을 끈 바 있다.

‘K팝스타6’와 ‘복면가왕’ 등을 통해 컴백을 위한 워밍업을 성공적으로 이뤄내 호평을 받았던 샤넌은 이번 컴백으로 데뷔 후 최고의 관심을 모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