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란지교시큐리티, 캐논 IT 솔루션과 스팸스나이퍼AG 일본 독점 총판계약

입력 : 2017-02-13 15:33

[지란지교시큐리티]


아주경제 이정하 기자 = 지란지교시큐리티는 지난 7일 일본에서 캐논 IT 솔루션에 스팸스나이퍼 AG(Attachments Guard, 이하 AG)의 독점 총판권을 부여하는 독점 총판계약을 체결하고 일본 메일보안 사업확장을 가속화한다고 13일 밝혔다.

캐논 IT 솔루션은 일본에서 SI, 컨설팅, 소프트웨어 개발∙판매를 전문으로 하는 통합 IT기업으로 일본 내 넓은 네트워크 및 영업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보메트릭, EMC, 오라클, 클라비스터 등 글로벌 IT기업들의 일본 시장 유통을 담당하고 있다.

캐논 IT 솔루션은 스팸스나이퍼 AG의 독점 총판권을 획득함으로써 일본 전역에서 스팸스나이퍼 AG의 판매 및 유통을 전담하게 됐다.

스팸스나이퍼 AG는 일본의 지자체 이메일 첨부파일 무해화 컴플라이언스 시행에 맞춰 양사가 공동 기획하여 개발한 일본향 이메일 무해화 제품이다. 캐논 IT 솔루션은 일본 시장에 맞는 기능을 제안하고 지란지교시큐리티가 제품 개발을 주도했다.

스팸스나이퍼 AG는 스팸∙바이러스 메일차단, 메일 오송신 방지 등 스팸스나이퍼의 기반 기술에 메일 필터링 기능을 강화했다. 주요 기능으로는 △첨부파일·HTML 메일차단 △메일 내 첨부파일 삭제 △HTML 메일 텍스트화로 메일 내 삽입된 악성 첨부파일, 매크로 실행을 원천 차단한다.

양사는 마이넘버 제도 시행, 지자체 정보보안 컴플라이언스 시행 등 정보보안 강화 움직임에 따라 일본 내 IT 정보보안 투자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지자체뿐만 아니라 민간기업에서도 스팸스나이퍼 AG 수요가 발생할 것이라 전망했다.

이에 캐논 IT 솔루션은 2017년 1억엔(10억원), 2020년 10억엔(100억원)이란 공격적인 매출 목표를 세우고 직판뿐만 아니라 풍부한 파트너 유통망을 활용하는 전방위적인 영업 마케팅 전략을 펼칠 예정이다.

지란지교시큐리티의 윤두식 대표는 "캐논 IT 솔루션은 일본 진출 초기부터 메일보안 비즈니스를 함께 해 온 든든한 파트너이다. 당사의 메일보안 기술력과 캐논 IT 솔루션의 넓은 유통망 및 노하우를 결합한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일본 메일 보안 시장의 선두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