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한지연 기자 =베지밀이 할랄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정식품은 18일 할랄 인증을 받은 베지밀 두유 8종 10만팩을 아랍에미리트(UAE)에 수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은 베지밀 제품이 지난달 할랄 인증을 획득한 뒤 중동 최대 규모의 한인마트인 '1004마트'와 수출 계약을 맺은 데 따른 것이다.

정식품은 앞으로 5년간 중동 시장에서 200만팩, 100만 달러 이상 수출을 달성한다는 계획도 세웠다.

수출 제품은 '담백한 베지밀 A'와 '달콤한 베지밀B', '베지밀 검은콩 두유 고칼슘', '베지밀 아몬드와 호두 두유', '베지밀 입안가득 바나나 두유' 등 8종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