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노승길 기자 = 통계청은 이달 22일부터 다음 달 11일까지 전국의 19만9000 가구를 대상으로 '2015년 상반기 지역별 고용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를 통해 작성되는 시·군별 고용률과 실업률, 산업·직업별 취업자 등 다양한 고용통계는 고용정책 수립의 기초 자료로 사용된다.

또한 통계청은 경력단절 여성 현황과 사회보험 가입 현황도 파악해 경제활동 촉진 및 일·가정 양립정책 지원, 두루누리(사회보험) 사업효과 분석 등에도 활용할 예정이다.

조사 내용 중 시·군별 주요 고용지표는 올 8월, 취업자의 산업 및 직업별 특성 등 세부 지표는 10월에 각각 발표된다.

박형수 통계청장은 "조사된 모든 내용은 통계법에 의해 통계작성 목적으로만 사용되고, 비밀이 엄격하게 보호된다"라며 "표본으로 선정된 가구의 적극적인 참여와 정확한 응답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