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장윤정 기자 = 12일 다산네트웍스(대표 남민우)는 세종대학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네트워크 코리아 2014’에 참가해 자사의 무선랜 기술에 기반한 신규 IoT 비즈니스 모델을 공개하고 직접 시연했다.

첫 선을 보인 다산의 스마트스쿨 서비스는 손목시계형 안심단말기를 착용한 학생의 활동이나 교실 내 환경 정보가 센서를 통해 감지되고, 의미 있는 데이터로 재구성돼 발송되는 형식이다. 다산의 무선랜 네트워크 기술과 계열사 핸디소프트의 IoT 및 센싱 기술이 접목됐고, 학생이 착용하는 손목시계형 안심단말기와 CCTV 등이 연동된다.

주요 서비스는 안전관리다. 학생의 등∙하교 상황에 문제 발생 시 학부모에게 알림 문자를 발송하거나 학교에 설치된 CCTV를 통해 위험지역 내 이동물체 감지, 학생들의 군집 등 특정 조건 포착 시 해당 영상 및 메시지가 담임교사 휴대폰으로 발송되는 등 다양한 안전지역 관리가 가능하다.

또한 온도, 습도, 조도 등 교실 내 환경을 센서로 모니터링하고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학교가 효율적으로 학교 환경을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다.

특히 이번 시연은 온톨로지 기반의 시맨틱 IoT 기술이 스마트스쿨 환경에 적용된 서비스라는 점에서 주목할 만 하다. 시맨틱이란 컴퓨터가 정보자원의 뜻을 이해하고 논리적 추론까지 할 수 있도록 하는 차세대 지능형 기술이다.

민병곤 다산네트웍스 스마트사업부 부사장은 “지난 10월 서울시교육청에서 추진한 ‘서울시내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의 안전상태 홈페이지 공개 의무화’ 입법예고와 함께 학생들의 안전 관리에 특화된 서비스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다산네트웍스의 무선랜 솔루션과 핸디소프트의 IoT 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서비스 모델”이라고 밝혔다.

다산네트웍스는 무선랜 사업을 토대로 솔루션 사업을 확대해 기업공공시장 사업 경쟁력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지난 7월 무선 솔루션 브랜드 ‘Blue wave’를 발표하고 전북대, 광주교육청, 대전교육청, 충남지역 학교 50여 곳 등에 무선랜 장비를 공급하고 있다.
 

‘학생 안심 IoT 서비스’[사진 = 다산네트웍스 ]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