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뉴스] "정몽규·클린스만 물러나"...이경규·이천수 '대노'에 "韓 우승 안돼" 손웅정 발언 재조명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건희 기자
입력 2024-02-07 14:48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요르단에 충격 패배를 당하자, "한국은 우승하면 안 된다"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의 '캡틴' 손흥민의 아버지 손웅정 SON축구아카데미 감독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특히 경기가 지고 있는 상황에서도 느긋하게 지켜보던 클린스만 감독의 모습에 실망한 모습을 보였다.

    이천수는 "클린스만은 이미지 관리만 한다"면서 "감독이 경기 구경 온 사람은 아니지 않냐"고 거센 비난을 가했다.

  • 글자크기 설정
이미지 확대
Next
  • 1 / 10
  • 이천수가 클린스만 감독의 무색무취 전술에 분노했다 사진유튜브 리춘수
    이천수가 클린스만 감독의 무색무취 전술에 분노했다. [사진=유튜브 '리춘수', 슬라이드포토=유튜브 '리춘수', '르크크 이경규', 연합뉴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요르단에 충격 패배를 당하자, "한국은 우승하면 안 된다"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의 '캡틴' 손흥민의 아버지 손웅정 SON축구아카데미 감독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7일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에 위치한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요르단과 4강전에서 0-2로 졌다.

    특히나 경기력이 처참했다. 대한민국 대표팀은 요르단의 파상공세에 연이어 당황했고, '유효슈팅 0개'라는 굴욕적인 패배를 당했다.

    이를 보던 전 축구선수 이천수와 '축구광'으로 알려진 방송인 이경규는 분노를 참지 못했다.

    이천수는 이날 본인의 유튜브 채널 '리춘수'를 통해 경기를 마친 후 소감을 남겼다. 그는 "솔직히 예전부터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어떤 축구를 하는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이어 전임 감독이었던 벤투와 비교하며 "벤투는 빌드업을 요지로 욕을 먹더라도 자기만의 색깔을 4년 동안 이어갔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천수는 클린스만 감독의 태도도 지적했다. 특히 경기가 지고 있는 상황에서도 느긋하게 지켜보던 클린스만 감독의 모습에 실망한 모습을 보였다.

    이천수는 "클린스만은 이미지 관리만 한다"면서 "감독이 경기 구경 온 사람은 아니지 않냐"고 거센 비난을 가했다.
     
    이경규가 정몽규 축구협회장이 물러나야 할 때라고 소신 발언했다 사진유튜브 르크크 이경규
    이경규가 정몽규 축구협회장이 물러나야 할 때라고 소신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르크크 이경규']

    이경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를 통해 "대한축구협회장을 맡고 있는 정몽규 회장이 물러나야 할 때가 됐다"는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경규의 "언제까지 해먹을 거냐. 자기가 이렇게 만들어놨으면 물러나야 한다"는 직설적인 말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화제가 됐다.
     
    손흥민 아버지 손웅정 SON 아카데미 감독 사진연합뉴스
    손흥민 아버지 손웅정 SON 아카데미 감독 [사진=연합뉴스]

    이들의 '대노'를 부른 경기력을 예견한 사람이 있다. 바로 손 감독이다.

    손 감독은 지난달 7일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냉정히 말하자면, 한국은 이번 아시안컵에서 우승하면 안 된다"는 소신 발언을 했다.

    그러면서 "이렇게 준비가 덜 된 상황에서 우승해 버리면 그 결과만 가지고 얼마나 우려먹겠느냐. 한국 축구가 병들까봐 걱정된다"고 강조했다.

    당시 손 감독의 이런 반응에 누리꾼들이 의아해했지만, 아시안컵 준결승전에서 답답한 경기력이 나타나자 "클린스만 감독의 무색무취 전술을 꿰뚫어본 것이 아니냐", "축구 협회의 지원에 아쉬움을 토로한 거냐" 등의 의견을 내놓고 있는 상황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