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형 삼성 '더 프레임', 팬톤 '아트풀 컬러 인증' 디스플레이 최초 획득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진희 기자
입력 2024-01-16 08:4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삼성전자는 2024년형 '더 프레임(The Frame)'이 팬톤(PANTONE)으로부터 '아트풀 컬러 인증(ArtfulColor Validated)'을 디스플레이 최초로 획득하며 뛰어난 색 재현력과 차별화된 화질 우수성을 인정받았다고 16일 밝혔다.

글로벌 색채 전문 기업 팬톤은 국제조명위원회(CIE)가 규정한 표준 광원(D65) 환경에서 디스플레이가 팬톤이 정의한 24색 표준 패턴 보드를 얼마나 정확하게 구현하는지 평가해 아트풀 컬러 인증을 수여한다.

이번 인증은 더 프레임의 주변의 조도 환경에 따라 콘텐츠의 밝기 및 컬러 톤을 자동으로 조정해주는 '아트 모드'에 특화된 인증이다.

일반 가정이나 갤러리 조명과 같은 표준 광원 아래서 더 프레임의 우수한 색 재현력을 통해 삼성 스토어가 제공하는 약 2300점의 아트 콘텐츠를 보다 실감나게 감상할 수 있다.

더 프레임은 2022년도 '팬톤 컬러 인증(PANTONE Validated)'을 통해 팬톤 컬러 표준(PMS, Pantone Matching System) 수천 개의 색상과 피부 색깔을 정확히 표현한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이 밖에도 QLED 4K 화질과 빛 반사를 줄여주는 '매트 디스플레이'가 적용돼 차별화된 디지털 아트 경험을 제공한다.

김용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색을 얼마나 정확하게 구현하는지가 TV 제품 선택의 중요한 기준이 되고 있는 가운데, 팬톤 아트풀 컬러 인증 획득으로 더 프레임의 진가를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업계의 기준을 선도하는 기술력을 지속해서 선보이며 최상의 시청 경험을 제공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왼쪽과 이안 파이크Iain Pike 팬톤 상품개발 및 라이선싱 수석 글로벌 총괄이 팬톤 아트풀컬러 인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김용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왼쪽)과 이안 파이크(Iain Pike) 팬톤 상품개발 및 라이선싱 수석 글로벌 총괄이 '팬톤 아트풀컬러 인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