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2024년도 국가투자예산 1700억원 확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경산=김규남 기자
입력 2023-12-29 17:5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ICT&42경산의 기반구축과 경산 미래 100년의 신산업발전 초석 마련 - 경산지역 국회의원인 윤두현 의원과 긴밀한 협의로 주요사업 국회 예산심의 시 추가 증액

경산시청 전경사진경산시
경산시청 전경[사진=경산시]
경북 경산시(시장 조현일)는 28일 경산의 미래 100년을 혁신적인 과학기술을 토대로 ICT&42경산의 기반 구축과 미래 신성장산업 발굴·육성을 위해 내년도 국가투자예산 총 1700억원을 확보했다고 29일 밝혔다.
 
국가투자예산은 일반 국비를 제외하고 경산시가 특정 사업추진을 위해 확보한 국비로 2022년 1651억원, 2023년 2505억원을 확보해 첨단ICT중심도시 도약과 각종 현안 및 지역경제활력 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해 왔다.
 
경산시는 시민행복과 삶의 질 향상에 주안점을 두고 신규 전략사업과 지역맞춤형 사업을 발굴하고, 각종 공모사업 신청 등 중앙부처와 국회를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당위성을 설명하는 등 적극적인 국비 확보 활동을 펼쳐왔다.
 
그 결과 △학교복합시설 건립 96억원 △고정밀 전자지도구축 챌린지 사업 50억원 △초거대AI클라우드팜 실증 및 AI확산 환경조성 40억원 △대부잠수교 직선화교량가설공사 5억원 △스마트경로당 구축 2.5억원 등 15개 신규사업과 △동부지구및남천지구 하수관로 정비공사 179억원 △백안금구지구 배수개선 40억원 △경북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44억원 △경산지식산업센터건립 33억원 △경산창업열린공간조성 30억원 △뷰티산업 밸류체인 컨버전스 지원 10억원 등 40개 계속사업비 1,465억원이 반영돼 내년도 지역 현안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정부의 긴축재정 기조와 어려운 재정 여건에도 국비 확보를 위해 노력해 준 직원들 노고에 감사드리며, 시민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여 지역에 꼭 필요한 사업들을 지속 발굴하고 내년도 부처 공모사업 등을 통해 보다 많은 국비를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