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시진핑, 北 9·9절 기념 김정은에 축전…'협력 의지' 강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수지 기자
입력 2023-09-09 08:4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푸틴 "쌍무적 연계 확대"…시진핑 "의사소통 강화"

북한의 정권 수립(9·9절) 75주년을 맞아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으로부터 축전을 받았다.
 
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북한 관영 라디오 조선중앙방송이 이같이 보도했다. 푸틴 대통령은 축전을 통해 “나는 앞으로도 우리들이 공동의 노력으로 모든 방면에서의 쌍무적 연계를 계획적으로 확대해 나가게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것은 우리 두 나라 인민들의 이익에 전적으로 부합되며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의 안전과 안정을 보장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푸틴 대통령은 "75년 전 소련은 조선땅 위에 세워진 새 독립 국가를 제일 먼저 인정했다"면서 "그때부터 우리 두 나라 사이의 관계는 친선과 선린, 호상 존중의 원칙에 기초해 변함없이 발전하고 있다"고도 언급했다.
 
시 주석도 이날 축전에서 "백 년 이래 있어 본 적이 없는 대변화가 급속히 일어나고 있는 속"이라며 "국제 및 지역 정세가 어떻게 변하든 전통적인 중조(중북)친선협조관계를 훌륭히 발전시키는 것은 시종일관 중국 당과 정부의 확고부동한 입장"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새로운 정세 하에서 중국 측은 조선(북한) 측과 함께 전략적 의사소통을 강화하고 실무협조를 심화시키며 중조관계를 시대와 더불어 전진시켜 보다 큰 발전을 이룩하도록 추동함으로써 두 나라 인민에게 보다 훌륭한 복리를 마련해주고 지역의 평화와 안정, 발전번영에 보다 큰 기여를 할 용의가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시 주석은 중국과 북한이 "산과 강이 잇닿아 있는 친선적인 린방(이웃나라)"이라며 양국 친선 관계가 "두 나라 인민의 마음속에 깊이 뿌리내렸으며 세월이 흐를수록 더욱 굳건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북한 김정은 전술핵공격잠수함 진수식서 육성 연설
    서울연합뉴스 지난 6일 열린 전술핵공격잠수함 진수식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육성으로 연설하는 영상을 조선중앙TV가 8일 방영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398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2023-09-08 152435
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지난 6일 열린 전술핵공격잠수함 진수식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육성으로 연설하는 영상을 조선중앙TV가 지난 8일 방영했다. [사진=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