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석·정다소미, 2023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 남녀 챔피언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원은미 기자
입력 2023-09-03 17:39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평화의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린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 2023에서 우승을 차지한 이우석 선수 사진연합뉴스
3일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평화의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린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 2023에서 우승을 차지한 이우석 선수. [사진=연합뉴스]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 2023에서 이우석(코오롱)과 정다소미(현대백화점) 선수가 각각 남녀 챔피언에 올랐다.

이우석은 3일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평화의 광장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 개인전 결승에서 구대한(청주시청)을 6-5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우석은 20일 뒤 개막하는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남녀 총 8명의 태극궁사 중 유일하게 준결승에 올라 우승까지 차지했다. 

남자부 동메달전에서는 박선우(서울시청)가 최현택(서원대)을 6-5로 꺾고 시상대에 섰다.

앞서 열린 여자부 결승에서는 정다소미가 유수정(현대백화점)에게 7-3으로 이겨 우승했다.

여자부 3위 결정전에서는 오예진(광주여대)이 임두나(LH)를 6-4로 물리쳤다. 

이우석과 정다소미 선수는 이 대회 상금 1억원씩을 받게 된다. 

한편 양궁에서는 국내 대회가 국제 대회보다 어렵다는 분석이 있는 가운데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는 국내 최고 양궁 대회로 손꼽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