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완성차 8월 판매고 소폭 개선···상반기보다 증가폭 둔화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동 기자
입력 2023-09-01 18:1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지난달 국내 완성차 5개사가 국내외 시장에 판매한 완성차는 총 65만3811대로 집계됐다. 지난해 8월 대비 5.5% 증가한 수치다.

1일 완성차 업계에 따르면 국내 5개사(현대차·기아·한국GM·KG모빌리티·르노코리아)의 지난달 글로벌 판매량은 65만3811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8월 61만9945대보다 5.5% 증가한 수준이다.

현대차와 기아는 내수와 수출이 모두 증가했다. 현대차는 전년 동월 대비 3.2% 증가한 총 34만7377대를 판매했다. 국내 판매는 같은 기간 12.9% 증가한 5만5555대, 해외 판매는 1.5% 증가한 29만1822대로 집계됐다.

기아는 SUV(스포츠유틸리티차) 판매에 힘입어 전년 동월 대비 5.2% 증가한 25만5481대를 기록했다. 국내 4만2225대, 해외 21만2882대로 각각 2.4%, 5.8% 증가했다.

올해 상반기와 비교하면 증가 폭은 소폭 줄었다. 현대차의 올해 상반기 판매량은 10.8% 증가한 208만1462대였다. 기아는 11% 증가한 157만5920대를 팔았다.

중견 완성차 업체들은 지난달 내수 시장은 상대적으로 주춤했지만 수출이 실적을 견인했다. 한국GM은 지난 8월 전년 동월보다 74.2% 증가한 3만1716대(완성차 기준)를 판매했다. 이로써 14개월 연속 전년 대비 상승세를 이어갔다. 특히 수출이 전년 동월 대비 94.4% 증가한 총 2만8419대를 기록했다.

KG모빌리티도 수출 물량 증가에 힘입어 3개월 연속 판매량 1만대를 넘겼다. 지난달 국내외에서 전년 동월 대비 1.4% 증가한 총 1만823대의 차량을 판매했다. 해외 판매량은 전년 동월 대비 84.4% 늘어난 6920대로 수출이 실적을 이끌었다.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전년 동월 대비 27.6% 감소한 총 8414대를 판매하는 데 그쳤다. 내수와 수풀은 1502대와 6912대로 각각 지난해 8월 대비 62%와 9.9% 줄었다. 르노코리아는 이달부터 QM6, XM3 1.6 GTe 등 주요 볼륨 모델을 할인할 계획이다.
 
현대저동차 인도네시아 판매법인이 10일현지시각 자카르타 외곽 탕그랑시의 인도네시아 컨벤션 전시장ICE에서 열린 인도네시아 국제모터쇼GIIAS에서 공개한 아이오닉5 바틱 모델 사진현대차 인도네시아
현대자동차 아이오닉5 바틱 모델 [사진=현대자동차]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