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기도 체류 잼버리 참가자들 찾아 격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 기자
입력 2023-08-09 17:2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참가자들 밝은 표정으로 소방훈련, 전통공연 등 경기도가 마련한 프로그램 즐겨

경기도소방학교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2023 새만금 잼버리 참가자 체류시설을 방문 했다 사진경기도
경기도소방학교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새만금 잼버리 참가자의 소방 체험활동 현장에 함께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9일 새만금에서 퇴영한 잼버리 대원들이 입소한 경기도소방학교와 공연 프로그램이 진행된 경기아트센터를 찾아 참가자들을 환영하고 격려했다.

참가자들은 지친 기색 없이 시종일관 밝은 표정으로 소방훈련과 전통 공연 등 경기도가 마련한 프로그램을 즐겼다.

김동연 지사는 먼저 용인시 처인구에 위치한 소방학교를 찾아 시설을 점검하며 참가 대원들의 소방 체험활동 현장을 살폈다.

대원들은 실내 구조 훈련관에서 방수 체험, 공기호흡기 착용, 미로 탈출 등 화재 체험을, 연기가 가득 찬 폐쇄 공간 훈련장에서는 수평도하, 로프하강 등의 구조체험을 했다.

스카우트 대원들은 평소에는 쉽게 체험해 볼 수 없었던 훈련인 만큼 적극적으로 참여했으며 진지하면서도 밝은 표정으로 체험에 임했다.

김 지사는 참가자들에게 “1400만 경기도민을 대표해 환영한다. 모두 무사히 여기서 만나니 안심되고 기쁘다”라며 “스카우트 정신에 잘 어울리는 체험활동인 것 같다. 경기도에서 안전하고 즐겁게 지내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대원들은 “침대도 좋고 샤워장도 깨끗하고 음식도 맛있다. 체험도 재미있다”라며 만족감을 표했다.

이 자리에 함께한 오니 얄링크(Onny Jalink) 주한 네덜란드 대사대리는 “경기도의 프로그램에 대한 대원들의 반응이 매우 좋다. 환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사진경기도
김동연 지사가 잼버리 참가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기도]
이어 김 지사는 또 다른 대원들이 공연을 관람하고 있는 경기아트센터를 방문해 격려했다.

참가자들은 경기도예술단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가 준비한 ‘아리아라리’ 등 경기민요와 ‘산유화’, ‘신뱃놀이’ 등 국악관현악으로 구성된 한국의 전통예술을 경험했다.

대원들은 생소한 가락에도 흥겨움을 감추지 못하며 곡이 끝날 때마다 환호성과 함께 힘찬 박수를 보냈다.

김 지사는 “오늘 이 공연을 보게 된 것처럼 살다 보면 나쁜 일도 뜻밖의 변화를 겪으며 아주 멋진 기회가 되기도 한다”라며 “경기도는 여러분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잘 지내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도는 오는 12일까지 참가 대원들의 건강하고 즐거운 한국 문화 체험을 위해 시·군과 함께 다양한 문화 체험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도는 도민 소통 공간인 도담소(옛 경기도지사 공관)를 공연장으로 제공해 오는 10일 스카우트 대원들을 위한 다문화합창단 공연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