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아직 안 끝났어요!"…부안서 미니잼버리 열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한호 기자
입력 2023-08-09 14:1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부안군, 영외과정 활동장 활용 미니잼버리 개최…8개국 3500여명 참여

사진부안군
[사진=부안군]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에 참가한 스카우트 대원들이 태풍 북상 등 기상여건 악화로 전국 8개 시·도로 철수한 가운데, 전북 부안군은 전북에 남은 8개국, 3560여명을 대상으로 미니잼버리를 추진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미니잼버리는 방글라데시와 아일랜드, 인도, 포르투갈, 폴란드, 말레이시아, 에콰도르, 이집트 등 8개국의 스카우트 대원들이 참여했다.

미니잼버리는 스카우트 대원들을 3개조로 나눠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부안영상테마파크 전통문화체험, 고사포해수욕장 숲 밧줄놀이체험, 신재생에너지테마파크 및 새만금홍보관 견학, 직소천 및 부안댐 견학 등으로 진행됐다.

군은 안전한 미니잼버리 개최를 위해 영외과정활동장에 운영요원을 배치하고 그늘막텐트와 테이블, 의자 등을 설시했으며, 스카우트 대원들의 무더위를 식혀줄 얼음물 약 1만여개를 배부했다.

특히 부안군 하서면 하서초등학교 학생 30여명은 이날 아침 일찍부터 미니잼버리 영외과정활동장을 찾아 전북을 떠나지 않고 세계잼버리를 이어가는 스카우트 대원들을 응원했다.
 
사진부안군
[사진=부안군]
미니잼버리에 참가한 한 스카우트 대원은 “부안영상테마파크에서는 한국의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고 고사포해수욕장 숲 밧줄놀이는 상쾌하고 시원해서 너무 좋았다”며 “이번 세계잼버리는 좋은 추억으로 남을 것 같다. 꼭 다시 한번 전북을 방문하고 싶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