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영웅 빛바랜 흑백사진, 컬러로 복원해 전시한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조재형 기자
입력 2023-07-27 15: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보훈부, 7월28일~8월11일 부산 유엔평화기념관서 '6‧25전쟁영웅 특별 사진전'

더글러스 맥아더 미국 유엔군 사령관왼쪽과 밴플리트 미국 육군 대장 사진국가보훈부
더글러스 맥아더 미국 유엔군 사령관(왼쪽)과 밴플리트 미국 육군 대장 [사진=국가보훈부]

국가보훈부는 이달 28일부터 다음 달 11일까지 부산 유엔평화기념관에서 ‘6‧25전쟁영웅 특별 사진전’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민식 보훈부 장관, 김광우 유엔평화기념관장, 신민식 자생의료재단 사회공헌위원장 등이 참석한다.
 
6‧25전쟁영웅 특별사진전은 정전 70주년을 맞아 마련됐다. 6·25전쟁 당시 찍은 국군 및 유엔군 참전용사들의 흑백사진을 인공지능(AI) 얼굴 복원과 안면 복원 기술을 활용해 고해상도 컬러 사진으로 복원한다.
 
자생의료재단이 기획·후원해 진행된 이번 사업은 보훈부에서 6·25전쟁 참전영웅의 당시 인물사진을 제공한다. 성균관대학교는 소프트웨어학과와 인공지능학과 학생들이 참여해 기존의 흑백사진을 컬러 사진으로 복원했다.
 
전시 대상은 대한민국의 자유수호에 크게 기여한 전쟁영웅이다. 지난 4월 한·미연합사령부와 보훈부가 공동으로 선정한 ‘한‧미 참전용사 10대 영웅’과 ‘이달의 6·25전쟁영웅’ 등으로 선정된 대상 중 해상도 등을 고려해 채택된 국내외 참전용사 총 70명이다.
 
전시 대상 중 유엔 참전국 전쟁영웅으로 선정된 대상자는 부자(父子)가 함께 참전한 밴 플리트 장군, 윌리엄 쇼 대위, 월튼 워커 장군이 포함됐다.
 
여기에 유엔군 총사령관으로 참전한 맥아더 장군과 매튜 리지웨이 장군, 몽클라르 프랑스 육군 중령, 제임스 칸 영국 육군 중령 등 39명이다.

국내 참전영웅은 현재 생존한 한‧미 참전용사 10대 영웅 김두만 공군 대장을 비롯해 김동석 육군 대령, 박정모 해병대 대령, 손원일 해군 중장, 라희봉 경찰 경감, 이정숙 여성유격대원 등 31명이다.

또 마거릿 히긴스 미국 종군기자, 에밀 카폰 군종신부(육군 대위), 세계적 피아니스트인 세이모어 번스타인 미국 육군 일병, 영화 ‘아일라’의 실제 주인공인 슐레이만 딜빌리이 튀르키예 육군 하사(최종 대령), 이번 유엔군 참전의 날 기념식에 초청된 콜린 태커리 영국 포병 등도 전시 대상에 포함됐다.
 
박 장관은 “이번 계기를 통해 이 분들이 국민과 미래세대들에게 잊히지 않는 불멸의 영웅으로 기억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