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현 롯데 유통군 부회장, '1회용품 제로 챌린지' 참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다이 기자
입력 2023-07-21 11:2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김상현 부회장 1회용품 제로챌린지 참여 이미지 사진롯데
김상현 부회장 1회용품 제로챌린지 참여 이미지. [사진=롯데]
롯데 유통군 총괄대표 김상현 부회장이 '1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한다.
 
'1회용품 제로 챌린지'는 '일상 속 1회용품 사용은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을 늘리자'는 취지로 올해 2월 환경부에서 시작한 범국민적 친환경 캠페인이다. '1회용품 제로'를 의미하는 손동작을 담은 사진을 SNS 등에 올린 뒤 챌린지를 이어갈 사람을 해시태그(#)로 추천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상현 부회장은 21일 롯데백화점과 롯데마트 SNS에 1회용품은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을 늘리겠다는 약속과 함께 제로 챌린지를 의미하는 손동작을 취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번 챌린지는 지난 14일 동원그룹 박인구 부회장으로부터 지목돼 참여하게 됐다. 다음 주자로는 한국맥도날드 김기원 대표를 지목했다.
 
롯데 유통군은 기업과 사회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ESG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롯데쇼핑의 대표 ESG 캠페인인 리얼스(RE:EARTH) 활동을 통해 고객과 임직원이 참여할 수 있는 플로깅(조깅하며 쓰레기 줍기), 비치코밍(해안 정화운동) 등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페트병을 재활용한 원단으로 제작한 유니폼, 100% 재생 플라스틱으로 만든 과일 포장용기 등을 도입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임직원들이 1회용품 대신 개인 텀블러를 사용하는 등의 환경 캠페인을 함께하고 있다. 올해에는 지난해 수립한 탄소중립 로드맵을 정교화하고 있으며, 지난 3월 유통사 최초로 ‘과학 기반 감축목표 이니셔티브(SBTi)’에 가입해 지구 평균 온도 상승폭을 1.5도 이내로 제한하는 국제적 노력에 동참하고 있다.
 
환경 보호 활동과 더불어 국내외적으로 전쟁, 재난, 자연적 재해 등 도움이 필요로하는 곳에 나눔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최근 폭우로 피해를 입은 경북·충북·전북 지역에 긴급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지난 3월에는 튀르키예·시리아 이재민 지원을 위해 고객과 임직원, 회사가 모두 참여할 수 있는 기부 캠페인을 진행하기도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