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4년만에 재개한 동남아 개척...6400만 달러 수출 상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해)박연진 기자
입력 2023-07-17 14:3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시, "지역 기계부품 말레이시아·싱가폴 진출 기대감 높여"

홍태용 시장을 단장으로 한 무역사절단은 지난 1015일 일정으로 수출시장 개척에 나서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13일 싱가포르에서 현지 바이어와 상담했다사진김해시
홍태용 시장을 단장으로 한 무역사절단은 지난 10~15일 일정으로 수출시장 개척에 나서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13일 싱가포르에서 현지 바이어와 상담했다.[사진=김해시]
김해시가 원자재 가격 상승 등 최근 경제위기 상황과 맞물려 제조업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 팬데믹 이후 4년 만에 수출시장 현지 개척 활동이  재개됐다.

시는 홍태용 시장을 단장으로 한 무역사절단은 지난 10~15일 일정으로 수출시장 개척에 나서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13일 싱가포르에서 현지 바이어와 상담했다고 밝혔다.

기계부품 제조 12개사가 참여한 김해시 무역사절단은 말레이시아와 싱가포르에서 6400만 달러 규모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홍 시장은 기업인들을 일일이 격려하고, 현지 바이어와도 긴밀히 소통하는 등 적극적인 세일즈 활동을 펼치며 상담을 지원했다.

김해지역의 조선해양기자재를 포함한 기계부품 12개 제조사는 말레이시아에서 78건 5281만 달러, 싱가포르에서 72건 1118만 달러 등 두 나라에서 총 150건 6399만 달러의 수출상담이 진행됐다. 

또 KOCHAM(말레이시아 한국상공회의소)을 방문해 김해 기업들의 말레이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홍보와 정보 교류 시간을 가지며 향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김해시는 지난해부터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긴밀히 협의해 개척 대상 국가와 파견기업 선정에 각별히 공을 들여왔다.

홍 시장은 "이번 수출상담회에 참여하면서 지역 기업의 기술력과 시장 경쟁력을 몸소 느끼게 됐으며, 지역 기계부품의 동남아시장 진출이 기대된다"며 "지역 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