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농무기 갯바위 충돌 해양사고 대비 육해공 전방위 인명구조 훈련 실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동원 기자
입력 2023-03-28 17:5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민·관 합동 수색구조 훈련으로 진행

동해해양경찰서에서 해상 인명구조를 실시하고 있다.[사진=동해해양경찰서]

강원 동해해양경찰서는 28일 동해시 묵호항 인근 해상에서 어선이 국지성 해무로 갯바위에 충돌 좌초된 상황을 가정한 훈련을 실시했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이번 훈련은 경비함정, 연안구조정, 헬기, 동해특수구조대 등 해양경찰 세력과 소방, 국민드론수색대 등이 참여한 민·관 합동 수색구조 훈련으로 진행됐다.

훈련은 이날 어선 A호(묵호선적, 승선원3명, 2.77톤)가 조업 종료 후 묵호항 입항 중 농무로 인해 갯바위에 충돌 좌초됐다고 신고를 접수하면서 진행됐다.

이어, 신고를 접수한 동해해경은 즉시 경비함정, 헬기 등 현장으로 급파하고 상황판단회의를 거쳐 동해서 지역구조본부 2단계를 가동했다.
또한 현장 구조세력들은 사고어선이 갯바위에 충돌 좌초되어 승선원 1명이 갯바위 고립돼 해양경찰·유관기관 합동으로 육상에서 로프를 이용해 신속히 구조했다.

이와 함께 충돌로 인한 해상표류자 1명은 헬기에서 수색중 발견 호이스트를 이용해 신속히 항공구조를 했다.

마지막으로 국민드론수색대가 수색 중 또 다른 해상표류자를 발견 인근에서 수색중인 경비함정에 정보를 전달해 신속히 해상구조를 실시했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실전과 같은 적극적 반복적 훈련을 통해 구조 대응태세 역량을 강화시키고, 각종 해양재난 상황에서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