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은호 군포시장, "산본신도시 등 도시정비사업 성공위해 국토교통부·LH 협력 필수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군포) 박재천 기자
입력 2023-03-27 08:1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LH와 도시재정비 업무협약 체결

  • 원희룡 국토부장관 정부지원 차원에서 참석

[사진=군포시]

하은호 경기 군포시장이 26일 "산본신도시 등 도시정비사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국토교통부와 LH의 협력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하 시장은 군포문화예술회관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와 도시재정비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며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협약서에는 산본신도시 및 원도심의 균형발전과 도시재생 기반 구축,  군포시 도시․주거환경 정비기본계획(변경)에 대한 미래도시 공간 개발전략 방안과 정비방안 수립,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하 시장은 LH와 협약의 원활한 이행을 위해 공동으로 실무협의회를 꾸려 운영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식에는 원희룡 국토교통부장관도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군포시]

원 장관은 LH가 1기 신도시 재정비 사업 초기부터 지원·협력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하는 차원에서 함께 했다.

하 시장은 “군포시가 진정한 명품도시·자족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LH와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한준 사장은 “군포 주택 60%를 LH가 지었다"며 "결자해지의 마음으로 도시정비사업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원희룡 장관은 “아파트 다시지어 돈 벌겠다는 생각 보다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한다는 데 최우선 목적을 두고 함께 머리를 맞대 의견을 나누는 것이 먼저"라며 "회의에서 나온 의견들을 현실화 해나가는 과정에서 정부의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