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권재 오산시장, 국회 방문해 '예비군 이전 부지 활용 및 양산동 군 소음피해 보상 건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오산)강대웅·차우열 기자
입력 2023-03-02 12:4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국방부, 향후 법 개정 등 종합적으로 검토해 적정한 보상체계 계획

  • 제104주년 삼일절 기념식 개최..."뜨거운 그날의 함성 잊지 않겠습니다"

[사진=오산시]

경기 오산시는 이권재 시장이 김학용 국회의원(안성), 국방부 관계자와 국회의사당 의원회관에서 간담회를 갖고 ‘오산예비군 훈련장 이전 부지 활용 방안’과 ‘양산동 일원 수원 비행장의 소음피해 보상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2일 밝혔다.
 
오산시 외삼미동에 위치한 예비군 훈련장은 지난 2021년 12월 이전돼 현재 유휴부지인 상태이다.

이 자리에서 이권재 시장은 이전 부지의 활용 필요성을 설명하며 국유재산 매각 등 효율적인 추진방안을 건의했다.
 
국방부 관계자는“국유지는 원칙적으로 공개경쟁을 통하여 매각한다. 다만 지자체에서 공공용 목적으로 활용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해당 지자체를 대상으로 수의계약 하거나, 공익사업 시행자에게는 수의계약으로 국유재산법에 따라 매각이 가능하다”며 “관련법과 국유재산의 효율적인 이용 측면에서 오산시에서 건의한 활용방안은 수용이 가능하므로, 실무협의를 통해 추진하자”고 흔쾌히 답변했다.
 
자리에 함께한 김학용 의원도 “오산시와 국방부 간 신속한 추진으로 국유재산에 대해 효율적인 활용방안이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했다.
 
또 오산시 양산동 일원 군 소음 피해보상금 지급 대상에 포함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이권재 시장은 인근 화성시의 경우 적절한 보상을 언급하며 “현재 수원비행장 전투기 소음으로 인해 주민들이 생활불편을 호소하고 있는데 현행 법령 및 기준상 소음피해에 대한 보상이 전무한 실정이다”며 “또 바로 옆 병점 지역만 하더라도 군 소음 피해보상금이 지급되는데 100m 거리인 양산동 지역은 피해보상금이 없다”고 설명했다.
 
또 “국방부에서 소음 저감 노력과 더불어 ‘소음영향도’보상 대상 미만인 지역에도 적정한 보상금 지급을 반영해달라”고 당부했다.
 
국방부 관계자도 “수원 비행장 뿐만 아니라 모든 비행장에서 발생하는 공통사항이라며, 보상금 지역 확대를 위해 향후 법 개정 등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적정한 보상체계를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제104주년 삼일절 기념식 개최

[사진=오산시]

경기 오산시는 독립만세운동의 의미를 되새기고, 순국선열과 애국지사의 뜻을 기리기 위한 제104주년 3.1절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 1일 오전 11시부터 오산장터커뮤니티센터 광장에서 관내 독립유공자 유족, 시민 등이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기념식은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독립선언문 낭독, 삼일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등 순으로 진행됐다.
 
부대행사로 독립 관련 전시물 전시(사진으로 보는 한국독립운동사) 및 3.1절 기념 미니 태극기 증정도 이루어져 시민들의 발걸음을 사로잡았다.
 
이번 진행된 제104주년 3.1절 기념행사는 코로나19로 소수의 인원이 참석해 진행되었던 2021년 3.1절 기념행사와는 달리 대면 행사로 진행되어 시민들이 함께한 더욱 뜻깊은 행사였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오늘 기념식이 진행된 장소는 104년 전 앞서가는 오산 시민들의 시대정신으로 독립에 대한 뜨거운 함성이 있었던 곳”이라며 “역사의 위기에 바른길을 위해 숭고한 희생을 했던 우리 선조들의 단합된 힘으로 지혜와 역량을 모아 오산의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