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위안화, 사흘 만에 다시 절하...美 중간선거 결과 대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예지 기자
입력 2022-11-09 10:28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9일) 7.2189위안...가치 0.05% 하락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미국 중간선거를 앞두고 소폭 절상 흐름을 보였던 위안화 가치가 다시 하락세로 돌아섰다.

9일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위안화의 달러 대비 기준 환율을 전 거래일보다 0.0039위안 올린 7.2189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 대비 가치가 0.05% 하락한 것이다. 환율을 올렸다는 건 그만큼 위안화 가치가 하락했음을 의미한다.

한편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 환율은 7.2628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4.9569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3253위안으로 고시됐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 환율은 190.86원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아주NM&C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