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몽골 100호점 돌파…"몽골 1위 편의점으로 도약"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2-10-03 10:3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현지 고객으로 가득 찬 몽골 GS25 100호점 모습. [사진=GS리테일]


편의점 GS25는 지난해 5월 숀콜라이그룹과 손잡고 몽골에 첫 진출한 지 16개월 만인 이달 100호점을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몽골에 진출한 편의점 브랜드 중 가장 짧은 시간에 세운 신기록이다. GS25는 최단 기간 몽골 GS25를 100호점까지 확장할 수 있었던 배경으로 △몽골 식(食)문화 △K-푸드 열풍을 적절히 융합한 현지화 전략 △편의점 인프라를 활용해 다목적 기능을 강화한 점이 주효했다고 자체 평가했다.

GS25는 몽골에서 쌓은 운영 노하우와 다목적 인프라 기능을 중점적으로 강화하며 2025년까지 몽골 GS25를 500개 점 이상으로 확대해 현지 1위 편의점으로 도약하겠다는 청사진도 내놨다.

이번에 문을 연 몽골 GS25 100호점인 'GS25 잠드가르야점'은 몽골 랜드마크인 테를지 국립공원 초입에 위치해 있다. 연간 30만명 이상 국내외 관광객이 몰리는 입지 특성을 활용해 GS25 브랜드와 강점을 알리는 플래그십 스토어로 키우겠다는 전략이다.

GS25는 앞으로 차별화된 수제 맥주 등을 몽골 GS25에 도입해 국내 편의점 주류 열풍을 현지에서 재현한다는 계획이다. 또 퀵커머스, 반값 택배 등 한국에서 성공을 거두고 있는 GS25 생활 서비스를 현지에 맞는 형태로 개발해 지역사회에 대한 공헌자 역할도 강화해 간다는 구상이다.

정희경 GS25 해외사업팀장은 “코로나19 상황에도 몽골 내에서 큰 성장을 이루는 등 K-편의점 저력을 유감 없이 발휘하고 있다”며 “K-편의점을 넘어 대한민국 문화를 전 세계로 알리는 데 GS25가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